1. 21
    Jan 2009
    23:01

    연극 * 뛰는 놈 위에 나는 놈

    2009. 1. 20. 화. pm 7:30 대학로 낙산씨어터 Freeco(http://www.freeco.co.kr) 라는 영화·공연 전문 시사인단에 1년짜리 전문시사인으로 가입한 이 후, 그 첫 작품으로 감상하게 된 연극 <뛰는 놈 위에 나는 놈>. Freeco의 규정 상 공연 시작 30분 이전에 티케팅을 하지 않으면 페널티를 받아 2달간 시사인 자격을 빼앗기기 때문에 일찌감치 공연장으로 출발하였다. 공연시간은 7시 30분. 하지만 나는 6시에 출발하였음에도 경찰과 언론사 차량들로 가득한 용산을 지나가게 된 바람에 7시가 다 되어서야 공연장 앞에 도착할 수 있었다. (이 날은 용산에서 철거민 시위 도중 6명이 사망한 대사건이 터진 날이었다.) 티케팅을 한 시간은 정확히 7시 00분. 티케팅을 하고서도 저녁을 먹지 못한 탓에 편의점에 들어가 컵라면을 녹이고, 코로 먹는 둥 귀로 먹는 둥 식사를 마치고나니 7시 27분. 그제서야 발견한 티켓의 문구, "공연 시작 시간이 지난 후에는 입장하실 수 없습니다". 나는 라면이 식도를 체 지나 내려가기도 전에 눈썹을 날리며 공연장까지 달려야 했다. 공연장에 도착하고나니 다행스럽게도 티케팅 해주시는 분이 계단을 올라오고 계시던 찰나, 가까스로 티케팅을 하고 공연장으로 들어갈 수 있었다. 공연장은 대학로의 낙산 씨어터였는데, 굉장히 작은 규모였다. 무대는...
    CategoryReview : Culture ByGyool Reply2 file
    Read More
  2. 21
    Jan 2009
    22:54

    연극 * 유쾌한 거래

    작품성 : ★★★☆ 구성미 : ★★★☆ 참신함 : ★★★ 총합점 : ★★★☆ 2007 08 14 pm 8:00 대학로 Showtic Theatre 1관 라이어 1st의 첫번째 관람때 남자주인공으로 나왔던 배우가 여기서도 남자주인공으로 나와서 이유없이 반가웠던 유쾌한거래. 사채를 중심으로 스토리가 전개되고, **가 등장하고, ##들의 관계가 얽히는 모습이 라이어와 상당히 흡사하다. 라이어의 아류정도? (**와 ##는 스포일을 막기위해 비공개 ㅋ) 뭐 그럭저럭 볼만했다. 라이어만큼은 아니었지만, 그래도 한시간 20분의 시간이 아깝지 않을만큼, 할인하면 17600원 정도의 표값이 아깝지는 않을정도 만큼, 그 정도만큼 ㅡ 괜찮았던 연극. 재밌다. 하지만, 이거 볼 돈 있고, 라이어 안본사람이면 라이어 먼저 볼 것을 추천! 물론 라이어도 캐스팅에 따라 재미가 달라지긴한다. 그래도 기본 구성이 갖는 재미가 탄탄한만큼 라이어를 따라가는 코믹물은 아닌듯. 그래도 만족스러워- 7점! 2007. 8. 15. GyoolGoon
    CategoryReview : Culture ByGyool Reply0 file
    Read More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

사용자 로그인